자료실

언론속의 산선

[국민일보] "소외 이웃에 ‘존귀한 하나님 자녀’라는 응원 전해"(23.12.21.)

작성일
2023-12-21 22:27
조회
69
영등포산선복지회 ‘2023 함께하는 성탄 예배’




영등포산선복지회가 21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교회에서 노숙인들과 함께하는 성탄 예배를 드리고 있다. 영등포산선복지회 제공

영등포산선복지회(이사장 임정석 목사)와 영등포 인근 교회들이 노숙자들과 함께 성탄의 기쁨을 나눴다. 영등포산선복지회는 21일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교회(김경우 목사)에서 2023 성탄 예배 ‘너는 내 아들이라’를 드리고 노숙인 100여명에게 식사와 선물을 전달했다.

올해 성탄 예배는 양평동교회를 비롯해 영등포노회(이영석 목사) 산하 영등포교회(임정석 목사) 도림교회(정명철 목사) 신월제일교회(김명준 목사) 영도교회(박경원 목사) 남도교회(김상룡 목사) 당산동교회(이정곤 목사) 목민교회(김덕영 목사) 등 10여개 교회들이 마음을 모아 의미가 깊었다. 예배 후에는 성탄 공연이 이어져 아기 예수 탄생의 의미를 전하기도 했다.

영등포산선복지회는 영등포산업선교회가 해왔던 노숙인 임시 보호시설 운영을 더 전문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설립된 사단법인이다. 복지회는 선교회가 수년간 진행했던 성탄 예배를 지난해부터 이어받아 준비하고 있다. 복지회 측은 “‘우리를 위해 오신 하나님의 아들 예수’라는 복음을 선포해 노숙인들이 ‘존귀한 하나님의 자녀’라는 정체성을 회복할 수 있도록 주제를 정했다”고 밝혔다.

박용미 기자 mee@kmib.co.kr